최저소득계층인 빈곤노인에게는 기초연금은 아무 의미가 없다. 가난해도 지원 받지 못하는 한국 복지제도의 맹점이다.

아래 URI를 체크하세요.

 

https://www.mk.co.kr/news/society/view/2021/07/7144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