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저는 일반 전세집에서 sh전세임대에 선정되어 400만원만 집값으로 들어갔기에 나머지 돈 2천만원 정도를 가지고 있었습니다. 정기예금 같은데 넣어두었는데 어느 순간 이자소득도 소득으로 칼같이 계산하여 이자를 제외한 금액을 수급비로 받기도 하였습니다.

다시 국민임대에 들어오게 되어서 가족으로 부터 1천3백만원을 지원 받아 대출금 말고 집에 2천3백 정도 들어가 있고 나머지는 대강 천만원 정도는 은행에 넣어두었습니다.

저소득층이 가입할 수 있는 적금의 이자가 10%가 되는 게 있는데 월 20만원씩 3년 납입하면 이자가 70만원 정도 나오는 게 있는데 그 적금에 가지고 있는 돈으로 20만원씩 넣고 있습니다. 그런데 그렇게 해 봤자 이자는 고스란히 제하고 수급비를 주겠지요?

제가 가지고 있는 현금이 수급에 영향을 줄까요? 지금까지는 깍이지 않고 잘 나왔던 것 같습니다.

답변 부탁드립니다.